공지사항

 

공지사항/보도자료

보도 | 백내장다초첨렌즈, 체계적인 사전 정밀검사와 충분한 상담 필수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남더블유안과 작성일2020-02-21 03:41 조회343회 댓글0건

본문

백내장은 예전에는 주로 60~70대 노년층에서 발병하는 안질환이었으나 외부적, 환경적 변화로 인해서 점차 그 발병 연령이 낮아지면서 최근에는 40~50대 이상에서도 흔하게 나타나고 있다.

초기에는 단순 노안증상과도 유사해 백내장인줄도 모르는 분들이 많다. 하지만 백내장은 전 세계적 실명원인 1위로 꼽힐 만큼 방치시 영구적인 시력손실 초래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침침하거나 시력저하 등 이상증세가 발생한다면 조기에 정확한 진단을 받아보아야 하며 증상이 매우 경증인 경우에는 약물치료로 병증의 진행을 늦추면서 경과를 관찰하다가 어느 정도 진행된 이후에는 수술을 통해 혼탁해진 수정체를 제거해야 한다.

백내장수술시 사용되는 인공수정체는 단초점, 다초점으로 구분되는데 여러 곳의 초점 형성이 가능해 백내장은 물론 노안까지도 함께 벗어날 수 있는 다초점렌즈를 사용하는 다초점백내장수술이 더욱 선호되고 있다.

다초점백내장수술에 요즘 많이 사용되는 프리미엄 다초점렌즈 중 하나가 바로 팬옵틱스 렌즈다. 근거리와 원거리뿐만 아니라 컴퓨터 작업거리인 중간거리 시력에 중점을 둔 사중초점 렌즈로 컴퓨터 사용량이 많은 현대인들에게 적합하다.

이 밖에도 난시까지 함께 교정 가능한 토릭렌즈는 물론 일정 거리에서 선명한 시력을 제공하는 연속초점렌즈까지 그 종류가 다양한 만큼 만족도 높은 수술결과를 위해서는 체계적인 사전 정밀검사와 충분한 상담을 통해서 본인에게 적합한 백내장다초점렌즈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다초점백내장수술은 수술후 관리가 중요하다. 당일입원 당일퇴원이 가능하지만 편안한 시력의 회복을 위해서는 회복적응에 최소 3-6개월이 소요되므로 이 기간에는 안약사용 등 병원에서 안내하는 수술후 주의사항을 꼼꼼히 숙지해야 한다.

백내장수술후 관리 방법으로는 기본적으로 회복에 도움을 주는 처방받은 안약을 용법대로 잘 사용하고, 회복 기간 동안에는 눈에 충격이나 자극을 주는 행동을 최대한 피해야 한다.

강남백내장다초점렌즈 강남더블유안과 성열석 원장은 “수술 2주이후부터 세안, 머리감기, 샤워가가능하고, 1달후 목욕탕에 갈수 있으며, 그 후로도 눈을 과도하게 비비지 않도록 주의해야 하고, 특히 잠잘 때 무의식적으로 눈을 비빌 수 있으므로 1달간은 보호용 안대를 착용하고 잠자리에 드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이어 “격한 운동은 한두 달 뒤부터 하는 것이 안전하며 백내장수술 후 관리를 위해서는 최소 한 달 동안은 과음은 피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출처 : http://www.rapportian.com/news/articleView.html?idxno=12339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